대중과 소통에 능한 테슬라는 최신 모델이나 업데이트 소식을 미디어로 알려왔다. 이는 2,800만 명이 넘는 트위터 팔로워 수를 기록하고 있는 일론 머스크(Elon Musk)의 트위터만 봐도 알 수 있다. 그러나 최근 테슬라 차주에 의해 새로운 소식이 하나 전해졌다. 모델 S에 관한 내용이다.

테슬라가 모델 S의 주행거리 증대를 위한 에어로 휠을 준비 중인 것으로 예측할 수 있는 단서가 발견됐다. 미국 내 테슬라 모델 S의 오너 블레이크 퀸(Blake Quinn)은 최근 소프트 업데이트 도중 스크린에서 낯선 디자인의 휠을 발견했다. 바로 에어로 타입 디자인의 휠이다.

모델 3 18인치 에어로 휠

주행 중 공기 저항을 줄일 수 있는 에어로 타입의 휠은 보통 EV나 하이브리드 모델 등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 장착한다. 또한 회생제동을 이용해 브레이크 열관리에도 큰 제약을 받지 않기 때문에 널리 이용하며, 테슬라도 모델 3에 18인치 에어로 휠을 채택했다.

현재 국내를 기준으로 모델 S에는 19인치 실버 휠이 기본으로 장착된다. 약 200만 원을 보태면 19인치 소직 카본 슬립스트림 휠을, 590만 원 정도를 더하면 21인치 소닉 카본 트윈 터빈 휠로 바꿀 수 있다.

테슬라 미국 웹사이트에서도 아직 모델 S의 에어로 휠은 발견되지 않았다. 그러나 업데이트 화면에 실수로 휠의 디자인이 바뀌었을 가능성은 적어 조만간 테슬라가 직접 새로운 휠을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휠 디자인은 EV의 주행거리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이다. 디자인 측면으로야 21인치 터빈 휠을 따라갈 수는 없지만 모델 3의 선례를 보면 상당한 주행거리 개선이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고석연
공감 콘텐츠를 지향하는 열혈 에디터

테슬라 ‘모델3’ 한국 시장 공략 시작… 전기차 시장 판도 바꿀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