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십니까! 울트라비니군입니다.
N.O.A(내비게이트 온 오토파일럿)로 테슬라가
(마치)지 혼자 부산을 가는 거처럼 다녀왔습니다.

안 그래도 오토파일럿으로 여행을 가는 건
피로도가 엄청 낮은데도 불구하고,
오토파일럿 내비게이션으로 여행을 다녀오니
거의 피로도가 제로군요.

아직은 많은 부분이 부족하고, 운전자가 개입해야 하는
상황이 꽤 있지만 두, 세 차례의 업데이트 이후에
더 업그레이드가 되고 나면 정말 기술상 엄청나게
편안한 여행이 될 수 있을 것 같네요.

부산행은 차가 없는 새벽 고속도로
길이었기 때문에 그나마 이렇게 감탄을 하지만,
부족한 점이 꽤 보이는 차량이 많았던
N.O.A 서울행 고속도로편 2부를 기대해주세요!

아 그리고 2020년이 4시간밖에 남지 않았네요.
올해 제 영상 많이 봐주시고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갓독자님들 너무나 고맙고 사랑합니다!!!
알러뷰! :D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울트라비니군
게임 개발자, 테크리뷰어, 프로시승러

 

전기차 충전기가 있는 식당은 일부러라도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