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수소 전기차 넥쏘 오너 Char입니다.​

오늘은 넥쏘를 가지고 인제 스피디움
다녀온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전기차를 가지고 서킷을 들어가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입니다. 거기다 수소 전기차라면 …
​아마도 세계 최초로 서킷에 들어간
넥쏘가 아닐까 생각되는군요.;;;

​정식 레이스는 아니었고 동호회 이벤트로 체험주행
형식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에 참여 있었습니다.

​그래서 다양한 차종들과 함께
다닐 수 있는 기회가 있었지요.​
앞쪽에는 벨로스터 n 이라는 엄청난 녀석도
있었구요.지금보니 아반떼 컵카도 있군요.​

​전기차에 SUV 물론 무리인건 알지만,
의미가 있을거 같아서 들어갔습니다.​​

SUV는 저 혼자뿐이라서
다른 차의 민폐가 되지 않도록
마지막에서 출발했습니다.

​넥쏘는 사실 달리는 차는 아니지요.
물렁한 서스펜션에 높은 차고,
부드러운 주행성의 초점을 맞춘 차량입니다.​

이런 녀석으로 서킷을 들어가 보니……​
SUV 라서 많이 휘청거리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코너에서 생각보다 잘 돌아주었습니다.​

물론 동호회 체험 주행이라서
그렇게 빨리 달리지는 않았기에 넥쏘로도
충분이 따라갈 수 있었습니다.​

넥쏘는 급격한 코너를
생각보다 잘 돌아나갔습니다.

순정타이어도 비명을 지르기는 하지만,
접지력도 당당히 좋았구요.​​

하지만 오르막과 내리막이 연속으로 있는
인제 스피디움의 서킷에서는 출력과
최고 속도가 약간 아쉬웠습니다.

이는 VDC를 켜고 달려서 그럴 수도 있었지요.
​​오르막에서 치고 올라가는 힘이 좀 약했고,
내리막에서는 최고 속도가 더디게 올라갔습니다.

조금 더 큰 모터를 가진 녀석이었으면
어땠을까 합니다.​​ 코나 전기차의 경우는
스포츠 모드가 있는데 그 녀석이라면
한 번 달려볼 만한 코스였습니다.

​우리나라 최초, 아니 전 세계 최초 일 수도 있는
서킷을 주행한 넥쏘 차량은 SUV임에도
생각보다 잘 달려준 전기차였습니다.​

120km까지는 엄청난 가속을 보여주지만
그 이상에서는 더디게 올라가는 속도를 보며,
이차는  일반도로에서 얌전히
타야 겠다는 생각을 했네요.
​​​마지막으로 서킷 블랙박스 영상을
올리고 물러가게습니다.

 

char
수소전기차 넥쏘 오너의 이런저런 이야기

 

SM6 LPe 가스차 시승기

현대 수소전기차 넥쏘 출고기